신종코로나02/26 23시 기준

한국 확진자 977

한국 퇴원자 22

중국 확진자 77,922

중국 사망자 2,600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박지원 "문 대통령 도와야, 자한당 집권은 과거로 돌아가는거..
상태바
박지원 "문 대통령 도와야, 자한당 집권은 과거로 돌아가는거..
  • 정현숙 기자
  • 승인 2020.01.27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원 대안신당 의원은 설 연휴 지역 민심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가 잘하고 있다는 민심이 있다"라고  26알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전했다.

박 의원은 "연휴 기간 수많은 목포시민, 광주시민 전남도민, 그리고 외지 관광객까지 많은 분들을 뵈었다"라며 "아직 연휴가 하루 남았지만 언론사 요청도 있고 해서 제가 느낀 설 연휴 민심을 전한다"라고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첫째, 문재인 정부의 평가는 '잘하고 있다'"라며 "물론 자영업, 중소상공인 심지어 알바(아르바이트)까지 붕괴되어 장사는 잘 안되지만 자유한국당이 집권하면 또다시 '이명박근혜' 시절로 돌아가니 문재인 대통령을 도와야 한다는 게 설 민심"이라고 전했다.

이어 "둘째, 총선 민심은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에 대한 지지가 강하다"라면서도 "호남 발전, 진보정권 재창출을 위해서는 호남에서는 경쟁을 시켜야 한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셋째, 가장 많이 한 말씀은 역시 검찰 인사,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관련 수사 이야기"라며 "많은 분들이 '문 대통령, 조 전 장관 살려라, 검찰이 나쁘다, 어떻게 그렇게 탈탈 터는가? 자기들은 그렇게 깨끗한가?' 하면서 검찰개혁 필요성을 적극 주문한다"라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또 "특히 검찰 인사에 대해서도 '추미애 장관 잘한다. 인사 잘했다'고 하시고 심지어 '검찰총장을 바꿔야 한다'는 얘기까지 하시는 분도 계신다"라고 말했다.

이어 "목포 해상 케이블카를 타러 오시는 수천 명의 관광객들도 강한 검찰개혁은 물론 검찰 인사를 지지하고 검찰의 수사 방식을 비판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또 "과거 검찰이 보여준 모습에 대한 뿌리 깊은 불신과 검찰개혁에 대한 국민의 강력한 요구를 말씀하시는 것으로 이해한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민심은 천심입니다"라며 자신의 소회를 마지막 구절에서 드러내며 "오늘도 소통하고 실천하겠다. 다시 한번 새해 인사 올린다"라고 덧붙이고 글을 맺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