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광주 북구, 올해 인공지능 중심도시 기반 마련 ‘총력’
상태바
광주 북구, 올해 인공지능 중심도시 기반 마련 ‘총력’
인공지능 가치・분위기 확산, 인재 양성, 특화기업 지원, 행정혁신 등 4대 목표 12대 과제 마련
  • 김훈 기자
  • 승인 2020.02.02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광주=김훈 기자] 광주시 북구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인 AI(인공지능) 도시 기반 마련에 행정력을 모은다.

2일 북구에 따르면 광주시의 인공지능 중심도시 전략에 발맞춰 이달부터 ‘인공지능을 가장 잘 아는 도시, 광주 북구’를 만들어가고자 ‘2020년 인공지능 도시 기반 구축계획’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계획은 북구 첨단3지구에 조성될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자치구에서 추진할 수 있는 조직 내・외부 사업 및 정책을 발굴해 인공지능 중심도시에 대한 가치와 분위기를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북구는 ▴인공지능 가치・분위기 확산 ▴인공지능 인재 양성 ▴인공지능 특화기업 지원 ▴인공지능 기반 행정혁신 등 4대 목표와 12개 과제를 중점 추진한다.

먼저 3일 GIST 인공지능 대학원장인 김종원 교수를 초청해 북구청 3층 회의실에서 공직자와 주민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특강을 개최하고 4차 산업혁명 현장체험, 주민참여형 AI 과학프로그램 운영 등 인공지능의 가치와 분위기를 확산한다.

일자리사업과 연계한 코딩지도사 양성과 아동・청소년 대상 창의코딩 프로그램 운영 그리고 과기부의 ‘2020년 혁신성장 청년 인재 집중 양성’ 사업에 참여하는 등 인공지능 인재 양성에도 노력한다.

특히 취업예정자나 재직자를 대상으로 사물인터넷・빅데이터 등의 4차 산업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인공지능 관련 기업을 포함한 해외시장개척단 운영, 4차 산업 미니클러스터 확대를 통해 인공지능 특화기업을 지원한다.

스마트한 행정을 위해 드론・빅데이터 분야 전문 직원 양성, 인공지능 행정혁신 아이디어 공모, 인공지능 관련 시범사업 추진 등 인공지능 기반 혁신행정을 이어나간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2020년 인공지능 도시 기반 구축계획’이 북구가 인공지능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촉매제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선택과 집중의 전략으로 인공지능을 가장 잘 아는 북구, 4차 산업 선도 도시 북구를 만드는데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