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당·정·청 '신종 코로나' 고위급 협의.."중국 입국자가 아닌 경우도 필요하면 검사 지원"
상태바
당·정·청 '신종 코로나' 고위급 협의.."중국 입국자가 아닌 경우도 필요하면 검사 지원"
  • 이명수 기자
  • 승인 2020.02.05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정부, 청와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 마련을 위한 고위 당직자 회의를 했다. 2020.2.5 ⓒ 이명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정부, 청와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 마련을 위한 고위 당직자 회의를 했다. 2020.2.5 ⓒ 이명수 기자

[뉴스프리존= 이명수 기자] 서울 여의도동 국회에서 5일 오전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 마련을 위한 고위 당·정·청 협의회를 개최했다. 회의에선 구체적인 방역 대책과 함께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을 최소화 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이날 참석은 더불어민주당 이해찬대표와 이인영 원내대표 그리고 정부에서는 정세균 국무총리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김상조 정책실장 강기정 정무수석등이 함께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