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4/06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284

한국 퇴원자 6,598

중국 확진자 81,708

중국 사망자 3,331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문재인 대통령, 전주발(發) ‘착한 임대운동’ 강력 지원
상태바
문재인 대통령, 전주발(發) ‘착한 임대운동’ 강력 지원
페이스북이어 공식석상에서 전주발 상생실험인 착한 임대운동 거듭 찬사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0.02.17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뉴스프리존,전북=전광훈 기자] 문재인(사진) 대통령이 페이스북에 이어 경제부처 합동 업무보고 자리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전주발(發) 상생실험인 착한 임대운동에 대해 거듭 찬사를 보내며, 범정부적인 차원에서의 강력한 지원의지를 재차 피력했다.

문 대통령이 연이어 전주발(發) 상생실험인 착한 임대운동을 언급한 것은 코로나19로 인해 갈수록 국민들의 삶이 어려워지고 있는 가운데 소비촉진과 민생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 문 대통령은 1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기획재정부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등 4개 경제부처 합동 업무보고에서 “지금 전주시를 비롯한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19의 피해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건물주들의 자발적인 상가임대료 인하운동이 일어나고 있다” 면서 “착한 임대인 운동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거듭 강조했다.

문 대통령이 페이스북 글에 이어 경제부처 합동 업무보고에서 공식적으로 거듭 언급하며 찬사를 보냈다는 것은 공동체 회복으로 상생 분위기를 확산하기 위한 전주발(發) 상생실험인 착한 임대운동이 코로나19의 여파로 발생될 수 있는 경제와 사회문제를 극복하는 대안이라는 점을 직접적으로 표현한 것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대통령께서 보여 주신 관심에 '전주형 상생실험'에 참여한 건물주들과 임차인들이 많은 위로를 받고 있고, 전주시 또한 큰 힘이 됐다” 면서 “이제 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더 따뜻하고 더 감동적인 '사람의 도시' 전주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주시는 현재 착한 임대인을 위한 후속적인 지원방안을 강구하고 있으며, 착한 임대운동이 지속적으로 전개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할 방침이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