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8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478

한국 퇴원자 4,811

중국 확진자 81,401

중국 사망자 3,29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대구광역시의회,‘코로나19’위기 극복 대정부 호소문 발표
상태바
대구광역시의회,‘코로나19’위기 극복 대정부 호소문 발표
음압 병상 확보와 영남권 감염병 전문병원 지정 등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긴급 재정 지원 요청
  • 문해청 기자
  • 승인 2020.02.21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역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대정부 호소하는 대구시의회 / ⓒ 대구시의회 제공
대구시의회 의원들이 호소문을 발표하고 있다. / ⓒ 대구시의회

[뉴스프리존,대구=문해청 기자] 대구광역시의회(의장; 배지숙)는 21일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중앙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는 대구지역 코로나 19 위기극복을 위한 대정부 호소문을 발표했다.

호소문에서 "대구광역시와 대구시의회, 대구시민 모두가 가능한 역량을 모두 동원해‘코로나19’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24시간 비상체제로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하지만 빠르게 확산되고 있어 절박하고 간절한 마음으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구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현재 54개에 불과한 음압병상의 숫자로는 언제 갑자기 늘어날지 모르는 확진자가 적기에 치료를 받지 못하는 위험 상황을 초래할 수 있다"며 "▲ 시민의 안전을 지켜 줄 음압병상의 확보와 영남권 감염병 전문병원 지정  ▲감염병 전문의료진의 파견과 대응장비의 보급 ▲ 위축된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한 긴급 재정 지원등 필요하다"고 밝혓다.

배지숙 의장은“대구는 급작스러운 확진자 증가로 인해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응급의료 체계와 인력 지원 등 어려움을 겪고 있어 중앙정부의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한 강력한 의지와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 조속히 극복할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주기를 간곡히 부탁한다”고 전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