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3/28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478

한국 퇴원자 4,811

중국 확진자 81,401

중국 사망자 3,29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미래통합당 심재철, 전희경 의원...'코로나19' 확진자 접촉 검사중
상태바
미래통합당 심재철, 전희경 의원...'코로나19' 확진자 접촉 검사중
- 심재철, “ 코로나19 예방차원 검사중”
- 전희경, “확진자 접촉 뒤늦게 알아 검사중” 결과지켜봐야
- 24일 의원총회 및 국회 본회의 취소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02.24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국회=최문봉 기자]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 의원이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져 검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24일 오전에 열릴 예정이었던 의원총회와 본회의 대정부질문이 연기된 것으로 알려져 파장이 일고 있다.

사진은 국회 원내행정국이  24일 오전 보낸  문자 내용
사진은 국회 원내행정국이 24일 오전 보낸 문자 내용
국회 안전상활실서 보낸 문자

이에 심대철 원내대표 의원실은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없고 사전예방 차원에서 검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같은당 전희경 의원실은 “행사도중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검사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 의원의 코로나19 검사결과는 나오지 않았지만 만약 두 의원에 대해 양성 판정이 나오면 비상시국 국회운영에 상당한 차질을 빚을 것으로 예상된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