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4/06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284

한국 퇴원자 6,598

중국 확진자 81,708

중국 사망자 3,331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경기도시공사, '광교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사업' 본회의 통과
상태바
경기도시공사, '광교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사업' 본회의 통과
광교신도시 A17블록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사업 도의회 본회의 통과
옛 법원·검찰청 부지에 549세대 규모, 2021년 상반기 착공, 2023년 입주 예정
소득과 자산에 상관 없이 무주택자에게 20년간 안정적 주거공간과 주거서비스 제공
  • 임새벽 기자
  • 승인 2020.02.26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시공사 전경
경기도시공사 전경

[뉴스프리존,경기=임새벽 기자] 국내 최초로 시도하는 광교신도시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사업이 26일 경기도의회 본회의를 최종 통과 했다. 

경기도시공사 이헌욱 사장은 "공사는 민선7기 경기도가 약속한 4만1천호 공공임대주택의 차질 없는 공급은 물론 분양주택 수요층을 대상으로 하는 중산층 임대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하여 임대주택 시장 전체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중산층 임대주택을 통해 임대주택에 대한 부정적 인식과 차별을 해소하고, 더 이상 집을 자산증식의 수단이 아닌 거주의 수단으로 바라보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경기도시공사가 추진하는 중산층 임대주택 사업은 과도한 대출로 인한 가계부채 증가와 로또분양 등 소수에게 혜택이 집중되는 분양주택시장의 문제점을 줄이고자, 분양주택 부지를 활용하여 무주택자가 20년간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으로 경기도 2020년 주거종합계획에도 반영된 바 있다.

입주자는 주변 전세시세 9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에 광교신도시의 편리하고 쾌적한 기반시설과 함께 식사, 청소, 돌봄 등 수준 높은 다양한 주거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사업지구는 광신도시 내 A17블록(옛 법원‧검찰청 부지)으로 549세대(전용면적 84㎡ 482세대, 74㎡ 67세대)가 공급될 계획이며 이 중 20%는 청년, 신혼부부, 고령자를 대상으로 특별공급하고, 나머지는 무주택세대구성원에게 공급된다.

민간임대주택법에 의한 택지공모형 공공지원민간임대 방식의 리츠사업으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금년 하반기 민간사업자를 선정하여 2021년 상반기에 착공할 예정으로 입주자 모집 시기는 2023년으로 예상된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