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광주지역 총선 여론조사 불공정 시비 논란
상태바
광주지역 총선 여론조사 불공정 시비 논란
이남재·이석형·박시종 예비후보 “이의신청과 함께 모든 법적 조치 강구”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0.02.27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21대 총선을 50여일 앞두고 광주MBC·여수MBC·목포MBC·전남일보·무등일보·뉴시스 광주전남본부가 한국갤럽에 의뢰해 지난 26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를 두고 불공정 시비가 일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의 이석형 광주 광산 갑·박시종 광주 광산 을, 이남재 광주 서구 을 예비후보는 지난 26일 오후 공동입장문을 통해 "지난 23~24일까지 한국갤럽에서 실시한 여론조사의 객관성과 신뢰성이 의심되는 중대한 문제가 확인됐다"며 "해당 조사기관은 이에 대한 확인을 통해 명확한 해명이 이루어지기 전까지 조사결과의 공표를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가 ‘공직선거법’ 제 8조의 8 제6항에 따라 마련한 선거여론조사기준 제6조에 따르면, ‘누구든지 선거여론조사를 실시할 때에는 정당의 명칭이나 후보자의 성명을 일정한 간격에 따라 순환하는 방식으로 하여야 함’이라고 명시함으로서 공정한 여론조사를 위해 후보자의 성명을 순환하여 질문해야 함을 규정하고 있다" 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23일부터 진행된 한국갤럽의 여론조사는 광주 서구 을 더불어민주당의 3명의 경선 후보를 천정배, 유종천 후보 등 비 민주당 후보와의 가상대결 질문에서 양향자, 고삼석, 이남재 후보를 단 한 번도 순환하지 않고, 양향자 후보를 항상 처음으로 호명하는 불공정한 조사가 이루어졌다”고 지적했다.

이어 “광산구 갑 지역 역시 같은 방식의 질문에서 이용빈 후보와 이석형 후보를 순환하지 않고 이용빈 후보만을 처음으로 호명하는 불공정한 조사가 이루어진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광산구 을의 경우, 더불어민주당의 2명의 경선 후보를 권은희, 노승일 후보 등 비 민주당 후보와 한명 씩 경쟁시키는 질문을 하는 과정에서 답변자가 1차 질의에서 ‘호감 가는 후보 없음’으로 답했음에도 불구하고, 재차 질문하여 답변을 유도하는 불공정한 조사가 이루어졌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답변자가 없음’으로 답하자 박시종 후보를 권은희, 노승일 후보 등 비 민주당 후보와 함께 호감도를 조사하는 방식을 취했다”고 지적했다.

광주의 여러 지역에서 동시에 이루어진 이번 조사는 ARS가 아닌 직접 통화로 진행되었으며 이에 상담원은 ‘보기를 순환해서 불러드립니다.’라는 안내멘트를 하였음에도 지금까지 확인된 여러 지역구의 조사에서 특정 후보를 항상 먼저 호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여론조사 참가자는 계속해서 먼저 호명된 서구 을의 양향자 후보, 광산구 갑의 민형배 후보, 광산구 을의 이용빈 후보가 더불어민주당의 후보로 결정되어 다른 정당의 후보와 경쟁하는 것으로 오인하였다는 내용의 항의가 이어지며 혼란이 계속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광주 서구 을과 광산구 을 지역의 더불어민주당 경선 일자가 3월 3일~5일까지, 광산구 갑이 3월 1일~3일 까지로 결정된 상황에서 마지막으로 공표되는 여론조사인 만큼 지역의 유권자에게 미치는 영향이 큼에도 공정한 여론조사를 위한 기본적인 원칙마저 지켜지지 않았다는 주장이다.

이들은 “특정 후보에 유리하게 진행된 이번 여론조사에 대한 유감과 함께 해당 내용에 대한 분명한 확인이 이루어질 때까지 조사결과의 공표를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며 “분명한 해명과 조치가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통한 이의신청과 함께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강구 할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