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4/01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9,887

한국 퇴원자 5,567

중국 확진자 81,554

중국 사망자 3,312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충남 홍성군, 코로나 확진자 발생...방역 ‘초비상’
상태바
충남 홍성군, 코로나 확진자 발생...방역 ‘초비상’
추가 확산방지 위해 민.관 방역 총력
  • 이종선 기자
  • 승인 2020.03.2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방역반이 20일 내포신도시 아파트 일대를 소독하고 있다.ⓒ홍성군청
군 방역반이 20일 내포신도시 아파트 일대를 소독하고 있다.ⓒ홍성군청

[뉴스프리존,홍성=이종선 기자]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한 홍성군이 방역에 초비상이 걸렸다.

확진자는 내포신도시에 거주하며 지난달 이집트 여행을 다녀온 부부로 밝혀지면서 군은 거주지 아파트 내.외부와 내포신도시 주변 아파트, 인도 및 주변 상가에 대한 방역에 올인하고 있다.

군은 지난 17일 확진환자가 나오자 신속히 방역전문업체를 통해 확진자 동선 내에 있는 업소에 대한 추가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이어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군민 불안해소를 위해 내포신도시 일원 ‘철통방역’에 나섰다.

관할 홍북읍은 2개 방역반을 편성해 익일 오전 내포신도시와 확진자 동선 추가 방역활동과 개인위생 관련 안내방송을 실시하고, 읍내 마을회관.경로당.종교시설 30여 곳에 소독약과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배부했다.

읍은 코로나19 상황종료 시까지 주거 밀집지역과 방역 취약지를 중심으로 방역은 물론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자가 격리자 1명에 대해 매일 2회 이상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있다.

군은 민.관 합동으로 홍북읍 의용소방대는 18일부터 내포신도시 주요 도로변을 중심으로 방역작업을 진행 중이며, 자율방재단은 19일 홍예공원과 아파트단지내 인도와 어린이공원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에 동참하고 있다.

이선용 홍북읍장은 “관내에서 2명의 확진자가 나왔지만, 더 이상의 확진자가 나오지 않도록 민.관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주민들도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위생 철저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