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산 갑 이용빈 예비후보 "경선 과정에서 광산구민들의 뜻 무겁게 받들겠다"
상태바
광주 광산 갑 이용빈 예비후보 "경선 과정에서 광산구민들의 뜻 무겁게 받들겠다"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0.03.22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빈 예비후보가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 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이용빈 예비후보 사무소
이용빈 예비후보가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 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이용빈 예비후보 사무소

[뉴스프리존,광주=박강복 기자] 이용빈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 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2일 “더불어민주당 광산 갑 국회의원 후보로 확정된 지금, 책임감이 더욱 크게 다가온다”며 “경선 과정에서 광산구민들의 뜻을 진심으로 무겁게 받들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경선 과정에서 다치고 실망했을 마음 하나하나를 알기에, 또 진심으로 함께 아프기에 쉽사리 힘과 도움이 필요하다는 말씀을 드리지 못한 채 망설여 왔다”며 “저 이용빈은 누구보다 낮은 자세로 오직 광주시민과 광산구민의 뜻을 받들며 담담히, 그러나 당당하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후보는 “4·15 총선은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 재창출의 토대를 만드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민주당 당원 모두가 이제는 앙금과 감정을 털어내고, 원팀으로 우리에게 주어진 사명을 완수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후보는 “총선 승리를 위해 그 무엇보다도 광주시민, 광산구민, 그리고 민주당 당원 동지들의 마음과 염원을 충실하게 담아내도록 하겠다”며 “반드시 광주와 호남의 국회 권력 교체와 함께 정권 재창출을 토대를 닦아 내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저 이용빈은 불법·탈법 정치는 하지 않겠다. 바르게 서서, 부끄럽지 않은 정치를 해 나가겠다”며 “광주시민과 광산구민 모두 함께 해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이용빈 후보는 지난 20일 중앙당으로부터 광주 광산 갑 공천장을 받고,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