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예보·마사회 최다..공공기관 상임이사
상태바
예보·마사회 최다..공공기관 상임이사
기관 상임이사 5명 중 1명 여권출신…
내부출신 33.4%, 주무부처 22.6% 이어 여권출신 21.3%로 3위
  • 온라인뉴스 기자
  • 승인 2020.03.29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공공기관 상임이사 5명 중 1명은 여권 출신 인사인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에 따르면 1월 말 기준 국내 324개 공공기관의 상임이사 766명 가운데 여권 출신은 163명으로 전체의 21.3%로 집계됐다.

이는 내부승진(33.4%, 256명)과 주무 부처 출신(22.6%, 173명)에 이어 세 번째로 큰 규모다. 공기업 출신은 3.4%(26명), 기타는 19.3%(148명)로 조사됐다.

여권 출신 상임이사 중에서는 문재인 대통령 선거캠프 출신 인사가 47명(28.8%)으로 가장 많았다.

정당 출신은 44명(27%)으로 캠프 출신에 이어 두 번째로 많았다.

예금보험공사 자료사진
예금보험공사 자료사진

대통령직속위원회 출신과 대통령비서실·경호처 출신도 각각 24명(14.7%)과 20명(12.3%)으로 조사됐다.

여당 국회의원 보좌관 출신은 9명(5.5%), 국회의원 출신은 6명(3.7%), 국무총리비서관 출신은 2명(1.2%)으로 각각 집계됐다.

기관별로 여권 출신 상임이사가 가장 많은 곳은 예금보험공사와 한국마사회, 주택관리공단으로 각각 3명이었다.

반면 내부승진 상임이사가 가장 많은 곳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전력공사 등 4곳으로 각각 5명이다. 특히 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한국전력은 여권 출신 상임이사가 단 1명도 없다.

주무 부처 출신은 산업통상자원부 출신이 22명(12.7%)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해양수산부(15명, 8.7%), 기획재정부(14명, 8.1%), 농림축산식품부(13명, 7.5%), 국토교통부(12명, 6.9%) 등이 뒤를 이었다.

자료 : CEO스코어, 1월 29일 기준 공기업 및 공공기관 340개 중 324개 대상 조사 (기준일 현재 상임이사가 없는 공기업 12개, 신규 지정된 공기업 4개 제외), 공기업 출신 중 계열사 간 승진은 내부승진으로 분류
자료 : CEO스코어, 1월 29일 기준 공기업 및 공공기관 340개 중 324개 대상 조사 (기준일 현재 상임이사가 없는 공기업 12개, 신규 지정된 공기업 4개 제외), 공기업 출신 중 계열사 간 승진은 내부승진으로 분류

[표] 공기업 및 공공기관별 상임이사 여권출신 및 내부승진 상위 기업 [=연합뉴스]

정치핫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