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서초구, ‘서리풀 악동(樂童) 문화공연’ 유튜브 통해 공연 재개
상태바
서초구, ‘서리풀 악동(樂童) 문화공연’ 유튜브 통해 공연 재개
  • 장효남 기자
  • 승인 2020.06.0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장효남 기자]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소되었던 대표 영유아 문화공연인 ‘서리풀 악동(樂童) 문화공연’을 이번 6월부터 재개한다고 9일 밝혔다.

‘서리풀 악동(樂童)문화공연’은 2019년 20회의 공연을 실시하여 7500여명이 관람했다.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당초 계획했던 공연을 무기한 연기했다가 가정양육의 어려움을호소하는 주민들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해 ‘서리풀 악동(樂童)문화공연’을 재개하기로 했다.

공연은 공연장을 찾지 않아도 집에서도 볼 수 있도록 사전 녹화한 공연을 ‘서리풀 악동 문화공연’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어디에서나 아이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했다.

오프라인 공연은 8월 이후 서초문화예술회관, 반포심산아트홀 등 공연장에서 진행하되 안전을 위해 관객석을 대폭 축소하고 객석을 지그재그로 배치하여 관객들이 거리를유지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조은희 구청장은“코로나19로 우울감, 양육에 대한 어려움을 느끼는 가정이 많은데 감염 우려 없는 안전한 공연을 제공하여 지친 마음을 달래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