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노사민정협의회, 고용유지 실천 공동선언
상태바
천안시 노사민정협의회, 고용유지 실천 공동선언
  • 김형태 기자
  • 승인 2020.06.18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상생 통한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 동참 결의
천안시청 전경./ⓒ천안시
천안시청 전경./ⓒ천안시

[뉴스프리존,천안=김형태 기자] 충남 천안시 노사민정협의회는 18일 오전 천안시 노동복지회관 회의실에서 2020년 상반기 본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본회의에는 박상돈 천안시장, 인치견 천안시의장, 임관빈 한국노총 천안지역지부 의장, 한형기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 권용만 남서울대 교수를 비롯해 노동자, 사용자, 시민대표, 기관을 대표하는 17명의 노사민정협의회 위원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노사상생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루는데 동참하기 위한 ‘천안시 노사민정 공동선언문’ 결의에 뜻을 모았다. 

공동선언은 먼저 노동자는 보건당국 조치사항 적극 준수와 대규모 집회 자제, 기업의 경영난을 고려한 선진 노사상생 문화 정착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 사용자는 사업장 내 방역조치 강화와 근로시간 단축 등 고용유지를 위한 필요 조치를 실시해 사업장 위기를 극복하기로 다짐했다. 

시민대표는 천안사랑카드 사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원활동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으며 천안시와 정부는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한 보건의료 인력 확충, 생활안정지원, 일자리 창출 등 공동선언 실현 위한 행정적 재정적 지원에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노사민정협의회는 선언을 구체적으로 실천하기 위한 방안으로 실무협의를 개최, 세부 이행과제를 마련하고 이행점검단을 구성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관계자들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근로자와 자영업자들 불안감을 해소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 위한 소비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며 2019년 주요활동 성과 보고와 2020년 사업계획을 보고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근로자와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지역사회 안정과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천안시 노사민정이 하나가 돼 슬기롭게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회복에 최선을 다해 협력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