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통합당, "정부의 부동산대책은 사상누각(沙上樓閣)"
상태바
통합당, "정부의 부동산대책은 사상누각(沙上樓閣)"
3일 김은혜 대변인...“서민들이 내 집 마련 꿈을 접는 와중, 청와대 참모들 집값 상승으로 지갑 불려”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07.03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미래통합당  김은혜 대변인이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  논평하고 있는 모습 ⓒ국회TV 갈무리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미래통합당 김은혜 대변인이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 논평하고 있는 모습/ⓒ국회TV 갈무리

[뉴스프리존,국회=최문봉 기자] 미래통합당 김은혜 대변인은 3일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통해 “ 정부의 부동산대책은 사상누각(沙上樓閣)이다”라고 논평했다.

김 대변인은 “ 문재인 대통령이 공급확대와 종부세 개정 등을 골자로 한 부동산시장 관련 특별대책을 지시한데 이어, 오늘 이해찬 대표가투기소득 환수대책까지 점검하겠다고 밝힌것은 부동산 정책 실패론이 부각되자고 급히 주택공급 정책을 들고 나선것이다.”라고 비난했다.

이어 “양질의 주택 공급을 요구한 야당의 주장을 일부 수용함에 다행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 이미 집값이 천정부지로 오른 상태에서 선언되는 공급확대정책에서 입지선정과 공급시점까지의 소요기간 등의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지 우리는 주목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번 대책에서 도심 재건축, 재개발을 살리는 규제 완화는 빠져있어 포화상태인 수도권에서의 공급확대를 어떻게 하겠다는 것인지의문이 든다.”며 “다음 종합정책에 종부세 인상을 비롯한 꼼수증세, 또 다시 규제지역을 대폭 확대할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는것은 그 때문이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부동산 정책이 다 작동되고 있다는 장관의 말이 나온지 며칠 안 돼 대통령까지 나선 긴급지시는 문재인 정부 부동산 정책의 일관성과 신뢰가 상실된 현실을 말해준다.”고 꼬집었다.

김 대변인은 “숨 쉴 틈 없는 대출 규제, 규제지역 추가 등 수요 억제 일변도의 정책은 애꿎은 서민의 내 집 마련 소망조차 투기로 둔갑시켰다.”며 정부의 부동산대책 문제점 개선을 촉구했다.

또한 “서민들이 내 집 마련 꿈을 접는 와중에정작 청와대 참모들은 집값 상승으로 지갑을 불리고 있으니, 아무리 집값 대책을 연거푸 내놓은들 청와대의 실천 하나를 따라 잡을 수 없다.”면서 “똘똘한 집 한 채’는 강남이라는 듯 청와대 비서실장은 ‘청주’ 팔고 ‘반포’ 는 쥐었다. 그렇게 청와대는 시장에 ‘강남불패 ’라는 시그널을 주었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재산권이라는 헌법에 부여된 자유를 때려잡기식 규제로 꺾을 수 없음을 청와대 고위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보여준 것 같아 영 씁쓸하다.”면서 “곧 23번째 부동산 대책이 발표될 것이다. 신뢰를 잃은 정부 정책은 모래위에 쌓은 사상누각(沙上樓閣)과 같다. 정부가 시장의 기본원리를 또 다시 외면하면 우리는 곧 24번째 정책을 보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