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고(故) 박원순 전 시장, '성추행 의혹'.... 진상조사 필요(64.4%)
상태바
고(故) 박원순 전 시장, '성추행 의혹'.... 진상조사 필요(64.4%)
15일 리얼미터 ‘조사필요 64.4%’ VS ‘조사 불필요29.1%’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07.1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최문봉 기자] 고(故) 박원순 전 시장 성추행 의혹 진상조사 필요성에 대해 '진상조사가 필요하다(64.4%)'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15일 리얼미터에 따르면 박 전 시장 고소인 A씨의 기자회견 다음 날인 14일 전국 유권자 1천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에서 응답자의64.4%는 진상조사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또 조사가 불필요하다는 응답은 29.1%, 6.5%는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자료제공: 리얼미터
자료제공: 리얼미터

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자 중 '조사가 필요하다는 답변이 41.4%'로 절반 이하였으며 '조사가 불필요하다는 응답(50.8%)'이 과반을 차지했다. 열린민주당 지지자도 '조사필요'(42.9%)보다 '조사 불필요'(45.2%) 응답률이 높았다.

그러나 미래통합당(86.7%), 정의당(71.4%), 국민의당(66.4%) 등 다른 정당 지지층에서는조사가 필요하다는 응답 비율이 훨씬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대별로는 모든 연령대에서 '조사 필요' 답변이 절반을 넘었다. 특히 20대(76.1%)와 30대(70.8%)에서 70% 이상으로 높게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2020년 7월 14일(화) 전국 만18세 이상 성인 16,579명에게 접촉해 최종 1,000명이 응답을 완료, 6.1%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 표집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에 2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80%)·유선(20%)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20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대,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