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인영 장관 후보측, “아들 스위스 학비 공개, 사실 아니다”
상태바
이인영 장관 후보측, “아들 스위스 학비 공개, 사실 아니다”
- 등록금 고지서•송금내역 국회 제출...'두 학기 1천200만원 지출'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07.15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국회=최문봉 기자] 통일부는 이인영 장관 후보자 아들의 스위스 유학 학비를 공개하며 일각에서 제기한 '호화 유학' 의혹을 일축했다.

이인영 법무부장관  후보
이인영 법무부장관 후보

통일부 여상기 대변인은 15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 후보자의 자녀가 스위스 학교를 다니면서 연 2만 5천달러를 지출했다는 보도는 명백한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여  대변인은 "후보자의 자녀는 학위교환협약에 따라 1년간 (스위스) 해당 학교에 다녔고, 두 학기 동안 지출한 학비는 1만220스위스프랑으로 당시 한화로 약 1천200만원이다"라고해명했다.

이어 "해당 학교의 홈페이지만 확인하면 학비가 연 2만5천 달러가 아니라 학기당 5천 스위스프랑, 연간 1만 스위스프랑이라는 것을 충분히 확인할 수 있다"며 "등록금 고지서와 송금내역을 국회에 제출했다"고 말했다.

앞서 일각에서는 후보자 아들의 스위스 유학선발과정 및 비용과 관련해 '호화 유학', '부모찬스' 의혹이 제기됐다.

한편 이 후보자 아들은 2013년 파주의 디자인 교육기관인 타이포그래피배곳(파티)에 입학했고 이후 파티와 학사·석사과정 편입 협약을 맺은 스위스 바젤 디자인학교에서 유학하며 학사 학위 프로그램을 이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