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외상후 스트레스 등의 불안장애증상 극복방법 돕는 심리상담사자격증 무료강의 교육지원
상태바
외상후 스트레스 등의 불안장애증상 극복방법 돕는 심리상담사자격증 무료강의 교육지원
  • 박혜인 기자
  • 승인 2020.07.2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심리교육협회 원격평생교육원에서는 외상후 스트레스장애 등의 각종 불안장애 극복방법을 돕는 심리상담사자격증 등 38가지 자격증 과정 온라인강의를 홈페이지에 무료회원가입만 해도 별도의 조건 없이 누구나 최대 3과정까지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고 밝혔다.

무료강의 취지는 최근 코로나19 확산과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인한 교류활동의 문제 때문에 경제적·심리적인 충격을 경험하여 자신의 심리를 치유하지 못한 이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기획됐으며, 이번 교육을 통해 마음이 불안할 때 대처방법과 위기상황 극복 등의 도움을 받는 이들이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교육원 관계자는 말했다.

교육원에서는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최고의 강사가 진행하는 강의를 제공하고 있으며, 학습자는 PC와 스마트폰을 통해 4~6주간 진행되는 온라인강의를 언제든지 수강 가능할 수 있다. 또한 홈페이지를 통해 학습에 필요한 교안·시험예상문제를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고, 단 기간에 1급 2급 자격증 동시취득 과정을 거쳐 자기계발에 도전할 수 있다.

한편, 외상후 스트레스(PTSD)란 트라우마 등의 충격으로 인해 특정 대상에 대한 공포증과 극심한 스트레스가 발생하는 불안장애의 일종이다. 이는 충격적인 기억이 떠오를 수 있어 대인기피증을 동반하거나 스트레스성 과호흡 등에 시달릴 수 있다. 증상이 의심되면 스트레스 테스트 및 자가진단으로 심신상태를 확인 후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이 예후가 좋다.

불안장애는 만성적인 걱정과 근심으로 인해 지나친 불안감이 조성되어 여러 증상이 광범위하게 나타나는 심리적 현상이다. 또한 범불안장애와 사회불안장애 등의 종류가 있으며, 신체적인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불면증 및 만성피로에 시달려 일상생활에 차질이 생길 수 있다. 이는 심리상담센터 등에 내방 후 인지행동치료를 병행하여 극복을 기대해볼 수 있다.

한국심리교육협회에서는 각종 불안증세 및 스트레스성 공황장애 극복방법을 돕는 심리상담사자격증과 외상심리상담사자격증 등 다양한 자격증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인지행동심리상담사자격증은 인지행동치료기법을 배워 성인분리불안 및 조현병증상 치유에 활용되며, 음악심리상담사자격증은 심신안정에 효과적인 음악으로 수면장애 또는 하지불안증후군 개선을 돕는다.

아동심리상담사자격증은 아동분리불안과 틱장애 등의 아동 콤플렉스 이해와 심리치유에 활용될 수 있어 특히나 보육교사자격증 취득 관심자의 업무 연관성이 높아 많은 주목을 받고 있으며, 노인심리상담사자격증은 노인 상담업무 및 치매초기증상 예방과 더불어 요양보호사자격증 및 노인 복지시설 취업을 준비하는 이들에게 취업 범위 확대에 도움 된다.

긍정심리상담사자격증은 긍정의 힘으로 각종 기분장애 및 우울증초기증상 극복방법에 효과적이며, 감정노동관리사자격증은 직장 스트레스 등으로 인한 화병증상을 스트레스 해소법으로 정서안정을 돕고, 분노조절상담사자격증은 화를 다스리는 법과 다양한 치유기법으로 분노조절장애로 인한 스트레스성 두통 등의 근본적인 심리 문제 해결을 돕는다.

한국심리교육협회의 모든 자격증은 한국직업능력발원으로부터 정식 등록되었으며, 심리상담센터 및 부부상담클리닉 등의 업무에 활용되고, 사회서비스 바우처 제공인력으로 등록 가능하다. 또한 취업준비생의 이력서 자기소개서에 당당히 기재가 가능하여 자기개발과 스펙업에 도움 되며, 경력단절여성의 재취업에 활용되는 이점이 있다.

끝으로 교육원에서는 사회복지사자격증 취득에 관심을 가진 이들에게 취업 범위 확대를 돕는 미술심리상담사자격증과 원예심리상담사자격증을 교육하고 있으며, 나이와 학력 등의 제한을 두지 않아 고졸과 전업주부를 포함하여 중년 이상인 누구나 무료강의 혜택을 받아 볼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한국심리교육협회’ 홈페이지 참조 및 대표전화 상담으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