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영주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에 실직자 등 410명 모집
상태바
영주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에 실직자 등 410명 모집
  • 장연석 기자
  • 승인 2020.07.22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영주=장연석 기자]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22일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희망일자리사업’은 취업취약계층 및 ‘코로나19’로 인한 실직자, 소득이 감소한 특수고용·프리랜서·무급휴직자 등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모집대상은 영주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만 18세 이상 근로가 가능한 자로 모집기간은 7월 17일부터 7월 28일까지이다.

이 사업은 국비 32억 원을 포함 총 36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영주형 문화뉴딜사업, 생활방역지원사업, 농촌 희망일자리 인력지원사업, 환경정비사업 등 21개 사업 분야에 총 410명을 모집해 8월 중순부터 12월 초까지 4개월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영주형 문화 뉴딜사업은 영주시의 근현대사 역사문화자료들을 수집, 정리, 관리하는 사업으로 시민들이 소장하고 있는 행정, 종교, 문화예술, 언론, 서적, 사진 등 영주시의 근현대사 자료를 발굴 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농촌일손돕기, 클린지킴이(경로당, 음식점, 학교 등 방역)사업, 문정 물놀이장 안전요원, 콩세계과학관 안내요원, 교통안전도우미 등 공공일자리 사업에 필요한 인력들을 적재적소에 배치할 계획이다.

영주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에 410명 모집/Ⓒ영주시청
영주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에 410명 모집/Ⓒ영주시청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동시에 영주형 문화뉴딜사업 등 영주만의 특색있는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고심했다.”며, “희망일자리사업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이 되길 기대하고 본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