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05/12 16시 기준

한국 확진자 10,909

한국 퇴원자 9,632

중국 확진자 82,918

중국 사망자 4,633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자신만의 색을 무대 위에 입히는 매력을 보여준 '하울+여울=들들'의 하울 내면 역 민경미 배우
상태바
자신만의 색을 무대 위에 입히는 매력을 보여준 '하울+여울=들들'의 하울 내면 역 민경미 배우
  • 권애진 기자
  • 승인 2020.08.01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프리존=권애진 기자] 장주네의 음울한 느낌을 안겨주던 희곡 '하녀들'이 극단 놀터의 이미숙 연출과 만나 그로테스크한 현실을 동화적 상상력으로 풀어낸 <하울+여울=들들>로 다시 태어났다.

하울 내면을 연기한 민경미 배우 /ⓒAejin Kwoun
하울 내면을 연기한 민경미 배우 /ⓒAejin Kwoun

숨겨진 속마음이자 그림자이자 관찰자일 수도 있는 하울의 내면 역을 연기한 민경미 배우는 작은 움직임에도 웃음을 자아내는 힘을 보여주며, 무대에 자신만의 색을 입혀내었다. 조금은 어색한 듯한 웃음과 움직임임에도 독특한 매력을 보여준 민경미 배우의 다음 무대의 색깔이 궁금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