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09/14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보성군, 3일부터 코로나19로 닫았던 공공시설 개방
상태바
보성군, 3일부터 코로나19로 닫았던 공공시설 개방
율포솔밭해수욕장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0.08.0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암산자연휴양림
제암산자연휴양림

 

[뉴스프리존,보성= 박강복 기자] 보성군은 오는 3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1단계로 하향 조정하고 코로나19로 운영을 중지했던 공공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을 개방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운영이 재개되는 시설은 제암산자연휴양림, 봇재, 한국차박물관, 율포해수녹차센터, 경로당 등 500여 개소다.

그동안 폐쇄되었던 율포솔밭해수욕장도 8월 3일부터 30일까지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다만 코로나19 상황임을 감안해 1일 최대 이용객은 당초 2천명에서 1천명(사전예약 700명, 현장예약 300명)으로 축소하고, 텐트 설치구간도 50동으로 제한한다. 야간 취식과 음주도 금지된다.

율포솔밭해수욕장 예약은 정부에서 구축한 ‘바다여행’홈페이지나 전화로 가능하다.

보성군은 운영재개를 앞두고, 시설 소독, 방역물품 및 전자출입명부 설치 등의 조치를 취했으며, 경로당을 비롯한 개별 시설 운영 매뉴얼을 마련했다.

군 관계자는 “철저한 방역으로 군민과 관광객이 안전 지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안전하게 시설물을 운영할 수 있도록 방문객께서는 개인위생과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율포해수풀장은 ▲율포 해양레저 관광 거점 조성사업 추진으로 운영되지 않으며, 2024년 세계최대 스킨스쿠버 장, 국내 최대 인피니티 풀장, 실내서핑장, 생존수영장 등을 갖춘 해양 레저 메카로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