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무예센터(ICM), ‘2020 제4회 무예 열린학교 국내 개최’
상태바
국제무예센터(ICM), ‘2020 제4회 무예 열린학교 국내 개최’
  • 김의상 기자
  • 승인 2020.08.04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생활방역 수칙 및 코로나 사업장 대응 지침 엄격 준수하며 무예 수련 지속
충북 충주시 소재 국제기구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는 국내 거주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7월 20일부터 9월 29일까지 국내에서 진행하고 있다./ⓒ=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 국제협력팀
충북 충주시 소재 국제기구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는 국내 거주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7월 20일부터 9월 29일까지 국내에서 진행하고 있다./ⓒ=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 국제협력팀

[충주=뉴스프리존]김의상 기자 = 충북 충주시 소재 국제기구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는 국내 거주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지난 7월 20일부터 오는 9월 29일까지 국내에서 진행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올해 4회차를 맞은 ‘무예 열린학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택견과 다양한 세계 무예를 활용해 유네스코 전략과 이념을 실현하기 위한 센터의 주요 프로젝트로 작년까지 해외 10개국, 누적인원 1109명의 세계 각지 청소년과 여성들이 참여했다.

올해 전 세계 코로나-19 지속적 확산의 영향과 함께 해외 파견이 제한됨에 따라 국내 소재 국제학교를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울산과 제주에 거주중인 무예를 접하기 어려운 다문화 가정 아이들과 외국인 아동,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태권도와 택견 교육을 제공한다.

센터 관계자에 따르면 감염병 확산 방지 및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해 생활 방역 및 사업장 대응 지침을 엄격히 준수하고, 상시 점검하는 등 판데믹 상황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