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09/14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날씨] 입추(立秋), 서울 비 소강상태, 충청·남부 집중호우..제주 한낮 33도 '무더위
상태바
[날씨] 입추(立秋), 서울 비 소강상태, 충청·남부 집중호우..제주 한낮 33도 '무더위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0.08.07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뉴스프리존]김소영 기자= 절기상 '입추'인 7일,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 지역에서 장맛비가 이어지겠다.

사진: 뉴스영상 갈무리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특히 8일까지 충청과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3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린다는 예보와 함께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충청과 호남, 경북 북부에는 200mm 이상 많은 비가 예상돼 현재 이들 지역에는 호우 예비특보가 발효됐다.

현재 서울은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오후부터는 비가 내리면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할 것으로 보이며, 호우 예비특보가 발효된 지역의 강수량은 시간당 30~50mm 정도로 예보됐다.

지금까지 철원 동송읍에 755mm의 전국에서 가장 많은 비가 내려진 가운데 바람은 시속 35~75㎞(초속 10~21m)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 물결도 5.0m까지 매우 높게 일 수 있다. 기상청은 "항해 및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비의 예보와 함께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3도 △춘천 23도 △강릉 24도 △대전 24도 △대구 25도 △부산 26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제주 27도다. 오후 최고 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7도 △대전 25도 △부산 27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제주 30도다.

그리고 충청 남부지역으로 큰 비가 예상이 되지만 제주도에는 폭염특보가 발효되겠으며 이날 한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겠고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는 더욱 높겠다. 또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결국 이비로 중북부 지방의 비는 다음 주 후반까지 길게 이어지며 역대 최장 장마로 기록될것으로 보이며,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부산·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관측됐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0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1.0~2.5m로 예상된다. 또 서해와 남해와 동해 먼바다에서는 2.0m, 2.5m, 4.0m까지 물결이 각각 나타날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