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NF포토] 9일 전남 수해복구현장 인력, 장비 부족
상태바
[NF포토] 9일 전남 수해복구현장 인력, 장비 부족
  • 강승호 기자
  • 승인 2020.08.09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0.8.9 ⓒ 강승호 기자
2020.8.9/ⓒ강승호 기자
사진: 2020.8.9 ⓒ 강승호 기자
2020.8.9/ⓒ강승호 기자

[전남 =뉴스프리존] 강승호 기자= 전국 이시간에도 비가 계속해서 내리고있는 가운데 11일(화요일)까지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와 전남 남해안, 경남과 제주도, 지리산 부근에 최고 300mm 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도 100에서 20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는 예보이다. 또한, 중부와 호남 지역도 비가 계속되겠고, 수도권과 영서 지역은 주 후반까지 비가 오락가락 하겠다.

사진: 강승호 기자 2020.8.9
2020.8.9/ⓒ강승호 기자
사진: 2020.8.9 ⓒ 강승호 기자
2020.8.9/ⓒ강승호 기자
사진: 2020.8.9 ⓒ 강승호 기자
전남 화개장터 수해복구로 진땀을 내고 있는모습. 2020.8.9/ⓒ강승호 기자

특히 전남지역의 집중호우로 많은 인명과 재산피해를 낸 민관군이 총동원돼 응급복구 작업에 나서고 있다. 그러나 장비 등이 크게 부족해서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다행히 비가 개기 시작한 오전부터 동원가능한 모든 인력과 장비를 출동시켜 응급복구 작업에 나서고 있으나 피해지역이 넓고 피해가 엄청나서 복구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읍내 전체가 물에 잠긴 참사를 겪었던 장성주민들은 물이 빠지자 대부분 귀가해서 집 앞과 상가주변의 진흙더미를 걷어내고 흙더미에 묻힌 가재도구를 손질하는 등 바쁜 모습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