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美 트럼프 대통령 다음달 7일 국빈방한, 문 정부 출범후 최초 방한 외국원수
상태바
美 트럼프 대통령 다음달 7일 국빈방한, 문 정부 출범후 최초 방한 외국원수
  • 김영권 기자
  • 승인 2017.10.16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29일 문재인 대통령 방미 후 열린 한미 정상회담 에서 악수하고 있는 양국 정상(사진=뉴스프리존 DB)

[뉴스프리존=김영권 기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달 7일 우리나라를 방문해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 백악관과 청와대는 16일 이 사실을 공동 발표했다. 이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 내외가 문재인 대통령 내외의 초청에 따라 11월초 한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다음 달 7일 공식 환영식에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정상회담 및 공동언론 발표 행사를 갖고 트럼프 대통령 내외를 위한 국빈 만찬을 주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양 정상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한미 동맹 강화,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한미 공조, 동북아 평화와 안정 구축, 양국 간 실질 협력 및 글로벌 협력 심화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며 “이날 국회에서 북한 핵 문제와 관련 연설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외국 국가원수로서는 최초의 방한이며, 국회연설은 미국 대통령 중 7번째다.

한편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 방문 시점과 체류 기간은 명확히 밝히지 않았으나,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3일부터 14일까지 첫 아시아 순방에 나서며, 이 기간 중인 7일 한국에서 양자 정상회담을 가진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