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고창군, 북부권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 추진...농림축산식품부 국비 8억원 확보
상태바
고창군, 북부권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 추진...농림축산식품부 국비 8억원 확보
동서남북 농기계 임대서비스 센터 구축
  • 김필수 기자
  • 승인 2020.08.1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고창군이 북부권(흥덕·성내·신림·부안면)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을 위해  국비 8억원을 확보했다/ⓒ고창군
▲전북 고창군이 북부권(흥덕·성내·신림·부안면)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을 위해 국비 8억원을 확보했다/ⓒ고창군

[호남=뉴스프리존]김필수 기자=전북 고창군이 지역농민들을 위한 핵심시책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북부권(흥덕·성내·신림·부안면)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을 위해 국비확보에 노력을 기울인 결과 농림축산식품부 국비 8억원을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현재 고창군 농기계 임대사업소는 본소(고창읍·고수·아산), 서부(해리·심원·상하), 남부(대산·공음·무장·성송, 11월 준공예정) 등 3개소를 운영하고 있지만 농기계를 빌리기 위해서 북부권 농가들은 30㎞이상 왕복운행 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다.

이번 국비 8억원 확보로 4개면 농업인들의 숙원 사업이 해결됐다. 사업 규모는 토지매입과 건축공사비 25억원, 농기계구입비 8억원 등 총예산 35억원 소요될 전망이다.

고창군은 농기계보관창고, 사무실과 교육장 등의 시설을 갖춘 원스톱 농기계 임대·운송 서비스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에 올 하반기 신축부지 매입완료, 내년 봄까지 실시설계를 마치고 2021년 준공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북부권 임대사업소 설치로 농가의 편리성 및 원거리 이동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농업인의 수요가 많은 농기계를 지속적으로 확보해 더욱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농기계 임대사업이 농촌 인구의 고령화에 따른 농기계 의존도 증가,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농업인의 영농편의 도모, 농기계 구입 비용 절감, 기계화 촉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나아가 복지사업으로 지역 맞춤형 임대사업을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