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신임 합창의장 원인철 공군참모총장 내정
상태바
정부, 신임 합창의장 원인철 공군참모총장 내정
  • 장효남 기자
  • 승인 2020.08.3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인철 합참의장 내정자. Ⓒ국방부
원인철 합참의장 내정자. Ⓒ국방부

[서울=뉴스프리존] 장효남 기자 = 정부는 신임 합참의장에 원인철 공군참모총장을 31일자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원 합참의장 내정자는 공사32기 출신으로 부인 이혜명 여사 사이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공군참모총장, 합동참모차장, 합참 군사지원본부장, 공군작전사령관, 공군참모차장 등을 역임한 합동 작전분야 전문가이다.

전략적 식견과 작전 지휘능력이 탁월하고,국방개혁과 전작권 전환을 체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역량과 전문성을 구비한 4성 장군으로 알려졌다.

원 내정자는 다음달 1일 국무회의 의결과 청문회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한다.

뉴스프리존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 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