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09/14 10시 기준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한다다’ 김소라, “많은 사랑 받았던 주리를 가슴 깊이 기억”
상태바
‘한다다’ 김소라, “많은 사랑 받았던 주리를 가슴 깊이 기억”
  • 성종현 기자
  • 승인 2020.09.14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소라 / ⓒ스튜디오드래곤 제공
김소라 / ⓒ스튜디오드래곤 제공

[서울=뉴스프리존] 성종현 기자 = 배우 김소라가 ‘한 번 다녀왔습니다’ 종영 소감을 14일 소속사를 통해 밝혔다.

김소라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언니네김밥집 종업원 ‘이주리’로 분해 개성 넘치는 스타일링은 물론, 디테일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들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김소라는 “먼저, 주리를 연기할 수 있어 행복했다”며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동료들. 그리고 열정적인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한 스태프분들과 함께 해서 영광이었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가, 그리고 그 안에서의 주리가 이 어려운 시국에 웃음을 줄 수 있는 일부라도 되셨더라면 한다. 시간이 지나면 주리는 잊혀 지겠지만, 많은 사랑을 받았던 주리를 가슴 깊이 기억하겠다”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다시 한번 ‘한 번 다녀왔습니다’를 통해 많은 사랑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