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보령해양경찰서, 장항 항에서 바다 물에빠진 관광객 구조
상태바
보령해양경찰서, 장항 항에서 바다 물에빠진 관광객 구조
  • 이진영 기자
  • 승인 2020.09.27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해양경찰관이 바다 물에빠진 관광객을 구조하고 있다.©보령해양경찰서
보령해양경찰관이 바다 물에빠진 관광객을 구조하고 있다.©보령해양경찰서

[서천=뉴스프리존]이진영 기자 보령해양경찰서는 26일 오후 10시쯤 충남 서천군 장항 항에서 6m아래로 바다에 빠진 2명의 관광객을 구조했다고 27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바다 물에 빠진 관광객 2명은 친구 사이로 오후 10시쯤 장항 항을 산책 중 A씨(59)가 발을 헛디뎌 물에 빠지자 이를 구하기 위해 친구인 B씨(59)가 바다에 뛰어 들었다 나오지 못해 인근을 지나던 행인이 장항파출소에 신고했다.

현장에 도착한 장항파출소 구조팀 이규철 경위와 한주호 경사는 바다로 뛰어들어 허우적거리고 있던 A씨와 B씨를 10여분 만에 구조했다.

구조된 A씨와 B씨는 음주상태에서 장항 항을 산책 중이였으며 특별히 건강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보령해양경찰서 관계자는 “구조팀의 신속한 출동과 구조로 인명사고를 예방할 수 있었다” 며 “항구와 같이 추락 위험이 있는 장소를 찾을 때는 본인의 안전을 위해 구명조끼를 꼭 착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