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민주당 "檢 추미애 아들 무혐의, 국민의힘 정쟁몰두 국민에 사죄해야"
상태바
민주당 "檢 추미애 아들 무혐의, 국민의힘 정쟁몰두 국민에 사죄해야"
"소모적 논쟁 접고 공수처 설치 등 국민 요구하는 검찰 개혁 동참해 달라"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09.28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이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에 대한 검찰의 무혐의 불기소 처분과 관련,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정현 기자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이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에 대한 검찰의 무혐의 불기소 처분과 관련,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정현 기자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8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 서 모씨의 특혜휴가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아들과 보좌관에 대해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내리자 "국민의힘은 소모적인 논쟁은 접고, 공수처 설치 등 국민이 요구하는 검찰 개혁에 동참해 달라"고 촉구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현안 브리핑을 통해 "국민의힘은 근거 없는 정치공세로 정쟁에만 몰두하며 민생은 뒷전이었던 행태에 대해 국민 앞에 사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한 "사실 확인도 없이 묻지마식 공세로 정치적 이득을 얻고자 하는 구태의연한 정치는 이제 끝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수석대변인은 "검찰이 ‘특혜휴가 의혹’과 관련 추 장관과 아들 서모씨, 보좌관 모두 ‘무혐의’로 불기소 처분을 결정했다"며 ''휴가신청 및 사용과정에서 위계나 위압이 없었다는 것이 증명됐다. 사필귀정"이라고 힘줘 말했다.

최 수석대변이은 "국민의힘이 지난 시간동안 막무가내식 의혹제기만 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과"라며 "국민의힘이 검찰수사에 대한 신뢰성 문제를 제기했던 것도 근거 없는 정치공세를 합리화하기 위한 사전작업은 아니었는지 의심이 든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