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하동군, 서울서 지자체 최초 팝업스토어 개최
상태바
하동군, 서울서 지자체 최초 팝업스토어 개최
- 하동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 마련
  • 정병기 기자
  • 승인 2020.10.06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장거리 여행이 힘든 요즘 서울에서 국제슬로시티 하동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하동군
코로나19 여파로 장거리 여행이 힘든 요즘 서울에서 국제슬로시티 하동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하동군

[경남=뉴스프리존] 정병기 기자= 경남 하동군은 오는 9일∼25일 서울시 서교동 잔다리로 118 로컬스티치 서교2호에서 로컬 싱크탱크 ‘올어바웃’과 함께 팝업스토어 ‘테이크아웃 하동 : 야생을 담아가세요’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하동을 그대로 담아 온 ‘테이크아웃 하동’은 지자체 최초의 팝업스토어로, 야생녹차 테마로 구현된다.

하동 팝업스토어는 ‘2022년 하동세계차(茶)엑스포’ 이전에 수도권 사람들에게 하동 차에 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하동 야생 녹차의 다채로움을 알리고자 기획됐다.

방문자들은 오감 체험형 전시의 ‘큐브’, 이야기 전시 및 상품의 ‘쇼룸’, 녹차시음 및 블랜딩 체험의 ‘티룸’으로 구성된 공간에서 하동을 경험할 수 있다. 특히 ‘테이크아웃 하동’은 연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온·오프라인 동시에 진행된다. 10일에는 금향다원의 녹차담금주 만들기, 13일·20일 애호당의 차와 함께하는 명상프로그램, 21일 쌍계명차 김동곤 명인의 하동녹차 이야기, 23일 아각아각 익스프레스의 녹차를 활용한 아시안 코스 요리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행사 기간 매주 일요일 오후 3시∼5시까지는 맥파이앤타이거의 하동 밀크티 샘플러를 만나볼 수 있다. 프로그램에 따라 소정의 비용이 발생하며, 선착순으로 모집하기 때문에 올어바웃 SNS를 통해 서둘러 예약해야 한다.

또한 군은 올어바웃과 하동녹차 콘텐츠를 활용한 상품도 선보인다. 특히 테이크아웃 키트를 구매하면 어려운 차 문화를 쉽고 재미있게 집에서 하동을 느낄 수 있다.

이 키트는 하동녹차 2종, 크리스피롤, 차나무 씨앗 등의 하동 상품과 일상에서 차와 하동을 가까이할 수 있는 마음노트, 연필, 틴케이스 등으로 알차게 구성됐다.

코로나19 확산 시기에 이동이 어려운 수도권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테이크아웃 하동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10인 이상의 동시 입장을 제한하고 낮 12시∼밤 9시까지 운영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지자체, 지역의 소규모 농가와 서울의 청년 기업이 함께 상생하는 우수 지역 콘텐츠 사례”라며 “하동 차의 우수성을 서울시 젊음의 거리 중심에서 개최함으로써 하동에 대한 관심이 관광으로 이어지는 순선환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 기간 중 SNS 추첨이벤트를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올어바웃 SNS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