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하동 대송산단 기업유치 나선 하영제 의원
상태바
하동 대송산단 기업유치 나선 하영제 의원
- 바이오코엔(주) 임원진 국회방문 협의
- 산단 활성화에 적극 노력
  • 정병기 기자
  • 승인 2020.10.15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은 지난 14일 국회를 방문한 바이오코엔(주) 양원돈 대표이사와 정성언 부사장을 만나‘초저온 급속동결과 가공식품 유통사업’의 대송산단 투자유치와 관련한 협의를 했다./ⓒ하영제의원실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은 지난 14일 국회를 방문한 바이오코엔(주) 양원돈 대표이사와 정성언 부사장을 만나‘초저온 급속동결과 가공식품 유통사업’의 대송산단 투자유치와 관련한 협의를 했다./ⓒ하영제의원실

[경남=뉴스프리존] 정병기 기자=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경남 사천·남해·하동)은 10월 14일 국회를 방문한 바이오코엔(주) 양원돈 대표이사와 정성언 부사장을 만나 ‘초저온 급속동결과 가공식품 유통사업’의 대송산단 투자유치와 관련한 협의를 했다고 밝혔다.

하 의원은 지역경제를 살리는 최상책이 바로 기업 유치인데 대송산단을 선택해준 양 대표에게 고마움을 표하고 지역특화 산업으로 자리 잡아 지역 주민들의 고용 창출까지 해 달라고 당부했다.

바이오코엔(주)는 총사업비 1,550억원을 투자해 60,000㎡(18,000여평)의 대송산단 부지에 초저온식품 가공유통시설과 수소연료전지와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시설 등을 조성할 예정으로 하동군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 산단 입주를 타진하고 있다.

이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면 –60℃, -80℃의 초저온 냉동을 활용한 지역의 농수축산물 물류기지 조성과 150여명의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의 경쟁력을 더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하영제 의원은 노후 석탄발전소 폐쇄방침에 따라 하동화력 1호기와 2호기를 폐쇄하고 액화천연가스(LNG)발전으로 대체해 대송산업단지에 LNG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하는 방안을 산자부에 강력히 촉구했다.

이는 정부의 탈석탄정책에 부합하고 대송산단이 하동화력과 인접해 있어 현 송전선로 그대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발전소 건립에 따른 추가 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경남도와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현재 대송산단에 입주 계약을 한 업체는 한국알포텍과 한국수소발전이며, ㈜익성 등 10여개의 업체와 투자유치 협의 중이라고 한다.

지역민들은 당장 도래한 1차 PE자금 상환 등 산단 조성 공사자금 문제가 하루빨리 해결되어 건실한 기업을 유치하는 데 동력을 집중해야 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하 의원은 “산자부와 경남도를 비롯한 관계기관들과 긴밀하게 협의해 경기침체로 분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송산단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