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신무연 의원, 강동구의회 제277회 임시회 "보조금 비리발생 예방 제안" 5분 발언
상태바
신무연 의원, 강동구의회 제277회 임시회 "보조금 비리발생 예방 제안" 5분 발언
  • 박노충 기자
  • 승인 2020.10.16 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4일 신무연 의원(강동구의회)이 제277회 임시회1차 본회"보조금 비리발생을 예방하기 위안 제안" 5분 발언을 하고 있다.
지난 14일 신무연 의원(강동구의회)이 제277회 임시회1차 본회"보조금 비리발생을 예방하기 위안 제안" 5분 발언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프리존]=박노충 기자=서울 강동구의회(황주영 의장)는 지난 14일 제277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오는 21일까지 8일간의 의사일정에 들어갔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5분 발언을 통해 신무연 의원이 전국적으로 지원되고 있는 보조금의 문제점과 대안을 제시했다.

이날 신 의원은 경기도 사회복지시설의 보조금 비리 사건과 관련하여 지난 6월 24일 연합뉴스에서“보조금은 눈먼 돈”이라는 제하의 보도내용을 통해, 경기도의 5개 사회복지시설에서 인건비 횡령 등 보조금 비리행위가 여러 건이 적발되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신 의원은 "비단 경기도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여러 가지 유형의 비리가 발생되고 있는 실정이라며, 이러한 비리사건이 강동구에서는 발생하지 않는다고 단언할 수 없다"라며 문제점과 대안을 5분 발언을 통해 제시했다.  

본의원은 우리구의 2019년도 결산검사서를 면밀히 확인한 결과는, 보조금이 전체 세입예산액 9.297억원중 약 40%가 넘게 차지하고 있고 세입원 중 가장 비중이 높았습니다.

보시다시피 보조금 집행 총액은 일반회계에서 약 3,803억원으로, 인건비, 업무추진비 등 경상경비가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민간에 대한 경상보조금, 민간위탁보조금 등 민간이 운영하는 어린이집, 청소년시설, 경로당, 사회복지시설과 그 외, 보조금 집행에 있어서 집행규정을 잘 몰라 용도외 사용과 횡령 등 비리사례가 빈번히 발생되고 있는 것입니다.

보조금은 지방재정법 제17조와 제32조, 강동구 지방보조금 관리조례 제19조~29조에 따른 규정에 준수하여 지원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구청장은 위 규정에 따라 지도감독을 반드시 실시하여야 하나 구청의 보조금업무 담당들은 혼자 담당하는 시설 및 단체의 수가 많아서 지도점검을 한다고 해도 형식적인 점검을 할 수 밖에 없는 실정입니다.

본 의원은 이와 같은 문제점을 해결하고 보조금 수급단체에 대한 효율적인 점검을 위한 방안을 다음과 같이 제안합니다.

우선은 보조금을 지원받아 집행하는 전체 민간시설의 10%에 해당하는 시설을 무작위로 추출하여 보조금 집행의 적정여부에 대해 표본 점검을 하고, 연차적으로 확대점검을 해야 할 것입니다.

점검방법으로는 첫째 외부전문기관에 (outsourcing)에 보조금 점검용역을 주어 점검하는 방안과 두 번째로는 보조금 업무 담당공무원과 외부전문가가 합동으로 점검하는 방안을 제안합니다.

위 두 가지 점검방안을 시행하기 위해서는 외부전문가의 활용방안과 점검수당 예산의 편성부터 해야 하겠습니다. 아울러 집행부에서는 보조금의 낭비와 비리발생을 근절하기 위해서 민간단체 및 시설의 보조금 교부 및 집행에 대한 효율적인 점검방안을 마련해 주시길 거듭 당부 드리면서 발언을 마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