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창업지원주택 등 조성”
상태바
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창업지원주택 등 조성”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
상생협력상가, 문화커뮤니티센터 등 복합문화시설, 창업지원시설 포함 건설
국토교통부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신청...석남‘어울림센터’와‘거북이기지 복합개발’사업
  • 김양훈 기자
  • 승인 2020.10.2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감도 (어울림센터)/ⓒ인천시
조감도 (어울림센터)/ⓒ인천시

[인천=뉴스프리존]김양훈 기자=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가 최근 서구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 도시재생 뉴딜사업구역 내 167세대 규모의 행복주택, 창업지원주택과 더불어 복합문화시설, 창업보육시설 조성 등 복합개발을 위해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에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신청을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공동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①석남 어울림센터(석남동 481-1번지, 2975㎡)에 ▲행복주택 109세대 ▲상생협력상가 ▲문화커뮤니티센터 등 복합문화시설 ②거북이기지(석남동 481-4번지, 2224㎡)에 ▲창업지원주택 58세대 ▲상생협력상가 ▲창업지원시설을 건설한다. 이와 더불어 주변 주차난 해소를 위해 사업부지에 94대의 지하주차장을 확보하여 도시재생과 주거복지의 새로운 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에게 주변시세의 60~80% 수준의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될 예정으로, 인천대로 일반화 및 석남역과 연계되어 생활편의성과 직주근접의 이점도 매우 뛰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는 그동안 행정실무협의회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인천시-서구-LH간 복합개발을 위한 기본업무협약(‘20.3.24.)을 체결한 이후 LH공사에서 2020년 8월 건축설계 공모를 거쳐 올해 12월에 국토부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완료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장두홍 시 고속도로재생과장은 ‘석남 어울림센터 및 거북이기지 복합개발을 통해 주거복지 실현과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및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창업지원을 통한 상권 활성화 및 청년계층 인구 유입이 기대 된다’고 예상했다. 이어 “2021년 10월에 착공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