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영상]연극적 상상력의 재기발랄함, "바이러스키드"
상태바
[영상]연극적 상상력의 재기발랄함, "바이러스키드"
공연예술창작산실 대본공모선정작품 유통활성화 프로모션 2020
  • 권애진 기자
  • 승인 2020.10.29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프리존] 권애진 기자 = 오는 11월 3일부터 7일까지 동양예술극장에서 2019년 공연예술창작산실 대본공모에 선정된 창작극, 연극 분야 8개 작품과 뮤지컬 4개 작품을 누구보다 먼저 만나 볼 수 있다. 대한민국의 창작극이 우수공연레퍼토리로 성장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시작된 이번 사업 '공연예술창작산실 대본공모선정작품 유통활성화 프로모션 2020'이 우수작품의 사장을 방지하기 위해 시작한 만큼 매 년 진행되기를 기대해 본다.

"바이러스키드" 차근호 작, 최원종 연출

한국희곡 신인문학상을 시작으로 창작마을 단막극제 관객이 뽑은 작가상 등을 수상하며 평단과 관객 모두에게 사랑받고 있는 차근호 작가의 신작 "바이러스 키드"는 극단 명작옥수수밭의 최원종 연출과 만나 조금은 우울한 스토리지만 특유의 재기발랄함과 유쾌함이 무대에서 펼쳐질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지폐를 감염시키는 신종 바이러스의 출현은 나라를 한순간에 아수라장으로 만든다. 바이러스는 마치 숙주인 지폐를 보호하는 것처럼 지폐를 만지는 사람을 감염시켜 죽인다. 10대 시절 경주에서 사람을 죽게 한 후 무당인 어머니 예자의 말에 절대 복종하던 삶을 살던 오정진은 10년 만에 소중한 사람들을 위해 다시 오토바이를 탄다.

연극 뿐 아니라 드라마, 영화 등에서 다양하게 활동 중인 배우 김동현, 김결, 김왕근, 오민석, 김늘메와 오랫동안 함께 호흡을 맞추며 생동감 있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배우 이갑선, 최영도, 박지아, 문경태가 함께 하여 낭독극이지만 색깔 있는 무대를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사업에서는 낭독공연으로 진행되는 연극 분야 작품은 “봄의 균형 밥의 희극(김상진 작/김국희 연출)”, “언제나 늘 함께(김순영 작/연출)”, “달문을 찾아서(부제: 전기수 이야기)(하우 작/윤우영 연출)”, “나무는 서서 죽는다(신성우 작/김관 연출)”, “낮은 칼바람(신안진 작/정승현 연출)”, “루나의 욕조(원인진 작/최치언 연출)”, “바이러스 키드(차근호 작/최원종 연출)”, “아이, 동학을 만나다(한윤섭 작/전지혜 연출)” 그리고 피칭데이로 진행되는 뮤지컬 분야 작품은 “동네(극작 강남, 작곡 김효은)”, “Forever 27 Club(극작 남현정, 작곡 유수진)”, “지미베어(극작 양소영, 작곡 이현영)”, “행방불명 복수 해결사(극 이현수, 작곡 유지혜)”를 선보인다.

연극적 상상력이 재기발랄하게 펼쳐질 작품 "바이러스키드"는 11월 5일 동양예술극장 3관에서 오후 2시와 6시, 2차례에 걸쳐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관련기사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