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철우 보성군수, 정세균 국무총리 만나 ‘보성 고속열차 등 지역 현안’ 건의
상태바
김철우 보성군수, 정세균 국무총리 만나 ‘보성 고속열차 등 지역 현안’ 건의
정세균 국무총리, 김승남 국회의원 등 면담 예산 반영 요청
  • 박강복 기자
  • 승인 2020.11.19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지난 18일 남해안 남중권 발전협의회 공동협력사업을 위한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간담회에 참석해 공동 안건에 대해 건의하고 보성군 지역 현안을 설명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지난 18일 남해안 남중권 발전협의회 공동협력사업을 위한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간담회에 참석해 공동 안건에 대해 건의하고 보성군 지역 현안을 설명했다.

 

[호남=뉴스프리존]박강복 기자=남해안 남중권 협의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김철우 보성군수는 지난 18일 남해안 남중권 발전협의회 공동협력사업을 위한 정세균 국무총리와의 간담회에 참석해 공동 안건에 대해 건의하고 보성군 지역 현안을 설명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 남해안 남중권 공동유치, ▲영호남 화합의 인도교 조성, ▲섬진강 휴게소 영호남 복합형 환승공원 조성 등을 건의했다.

또, 1조 7천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는 광주송정~보성~순천 간 경전선 전철화 사업 건설 기간 단축, 패스트 트랙 추진 등을 비롯해 보성군 지역 현안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철우 군수는 19일부터 20일까지 2일간 지역구 의원인 김승남 국회의원과 부처별 예산 관련 국회의원들을 만나 2021년 보성군 주요 현안 사업과 역점 사업에 대한 사업타당성 등을 적극 설명하고 정부예산 반영을 요구할 계획이다.

2021년 보성군 국비 요청 현안 사업은 ▲해양갯벌 네트워크 구축 및 탐방로 조성사업 250억 원, ▲보성형 에너지 자립 산악형 자연 치유 관광단지 조성사업 200억 원, ▲어촌뉴딜 300사업 255억 원, ▲보성 하수처리장 증설 사업 200억 원 등이다.

한편, 보성군은 2021년 2,324억 원의 지방 교부세를 확보하며 전남 군단위에서 교부세 증액률 1위를 기록하는 등 국비 확보에 적극 나서며 현안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