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남인순 의원(CPE 회장), ‘세계 아동의 날 정책대화’ 개최
상태바
남인순 의원(CPE 회장), ‘세계 아동의 날 정책대화’ 개최
국회 한국아동·인구·환경의원연맹(CPE), UNICEF, 국회여성아동인권포럼 공동주최
코로나19로 인한 아동 정신건강문제 점검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0.11.20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 한국아동·인구·환경의원연맹(이하CPE) 회장권한대행이 20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국회여성아동인권포럼과 공동으로 ‘세계 아동의 날 정책대화’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뉴스프리존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의원(한국아동·인구·환경의원연맹 회장권한대행)이 20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국회여성아동인권포럼과 공동으로 ‘세계 아동의 날 정책대화’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뉴스프리존

[서울=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남인순 한국아동·인구·환경의원연맹(이하CPE) 회장권한대행(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0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국회여성아동인권포럼과 공동주최로 ‘세계 아동의 날 정책대화’를 개최했다.

이번 정책대화는 남인순 CPE 회장권한대행, 헨리에타 포어 유니세프 사무총장(온라인)의개회사를 시작으로 온라인 및 오프라인 화상회의를 병행해 한·영 동시통역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남인순 의원을 포함해 더불어민주당 도종환·박완주·임종성·백혜련·김영배·서영석·신현영 의원, 국민의힘 이명수·지성호 의원, 열린민주당 강민정 의원이 참석했다.

또한 ‘세계 아동의 정책대화’의 주제는 '코로나-19시대 아동과 정신건강문제'로, 좌장은 정진성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겸 UN인종차별철폐 위원, 발표자로는 조안나 라이 유니세프 청소년 보건전문관(온라인), 정익중 이화여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이소희 국립중앙의료원 정신건강의학과 과장, 이두리 보건복지부 정신건강관리과 과장이 맡아  발표와 토론을 펼쳤다.

남인순 CPE 회장권한대행은 “지난 4월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 실시한 실태조사에 따르면, 청소년의 59. 8%가 코로나19로 불안과 걱정을 가장 많이 느낀다고 응답했다”며 “이번 정책대화를 통해 코로나19 시대에 자칫 소홀해질 수 있는 아동권리와 정신건강문제를 국제적인 관점에서 점검하고 대안 마련을 논의할 수 있어 의미가 깊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아동·인구·환경의원연맹(CPE)은 아동, 인구, 환경문제를 해결 중심으로 입법적 차원에서 연구하고 국제적 연대를 강화하기 위해 1989년 조직된 국회 소관 의원외교활동법인이며, 현재 여·야 국회의원 70여명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