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태년 "野 긴급지원 예산 편성 위해 뉴딜 예산 삭감 주장 '수용불가'"
상태바
김태년 "野 긴급지원 예산 편성 위해 뉴딜 예산 삭감 주장 '수용불가'"
"한국형 뉴딜 예산 국가 대전환의 종잣돈…코로나 지원 본예산 반영 검토"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11.2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와 양향자 최고위원이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와 양향자 최고위원이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5일 국민의힘의 긴급지원 예산을 편성하는 대신 한국판 뉴딜 예산을 삭감하자는 주장과 관련 "수용할 수 없다"고 입장을 분명히 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코로나 위기로 당장 피해 큰 업종 긴급지원과 위기 가구에 대해 내년도 본 예산에 맞춤형 지원 예산을 담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위기에 처한 국민을 위한 긴급지원에 어떠한 정치적 의도나 계산이 있어서는 안된다"며 "한국형 뉴딜 예산은 대한민국 미래를 바꿀 국가 대전환의 종잣돈으로, 국민의힘 주장은 우리나라 미래 황금알을 낳아줄 거위의 배를 가르자는 말과 다를 바 없다"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길어지는 코로나 위기에 누구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는 취약계층을 위한 긴급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한다"며 "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다시한번 재정이 적극적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미래를 준비할 뉴딜 예산 편성과 도움이 절실한 피해 계층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동시에 추친할 저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