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태년 "공수처법 개정안 추진 강행…공수처 반드시 출범"
상태바
김태년 "공수처법 개정안 추진 강행…공수처 반드시 출범"
"국민의힘 입법·개혁 발목잡기 더 이상 용인하지 않겠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11.26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6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6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6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공수처장) 후보 추천위원회의 후보 추천 불발과 관련해 "민주당은 법사위를 중심으로 공수처법 개정안을 추진하지 않을 수 없게 됐다"면서 "공수처를 반드시 출범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박병석 국회의장의 중재와 여야 타협으로 어렵게 재개된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원회) 회의였지만 야당 추천위원들은 비토권을 만능키 처럼 행사하면서 무력화시켰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법이 부여한 소임을 다하려는 다른 추천위원들을 방해하고 견제 받지 않은 검찰권을 제대로 개혁하라는 국민의 간절한 염원을 저버린 것"이라며 강력히 비판했다.

이어 "어떻게든 합의가 중요하기에 민주당은 법 시행일을 4개원 이상 넘기며 야당을 설득하고 또 설득했다"며 "그러나 국민의힘은 상대당의 정책과 주장을 모조리 거부하고 파당정치, 비토크라시만을 보여줬다"고 일갈했다.

김 원내대표는 "야당의 이같은 입법 발목잡기, 개혁 발목잡기는 더 이상 용인하지 않겠다"며 "가장 적합한 분이 추천될 수 있도록 합리적 절차를 마련하겠다"면서 공수처 출범 의지를 표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