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국민의힘 "윤석열·추미애 국정감사 같이하자"…민주당에 동시 제안
상태바
국민의힘 "윤석열·추미애 국정감사 같이하자"…민주당에 동시 제안
김종인 "국가권력기관 일상화된 직권남용으로 좌지우지"
주호영 "이낙연 국정조사 제안 수용…묻고 더블로 간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11.26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은 주호영 원내대표. Ⓒ연합뉴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은 주호영 원내대표.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국민의힘은 26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재판부 불법 사찰과 관련해 국회 국정조사를 추진해야 한다는 발언에 대해 "추미애 법무부 장관도 함께 국정조사를 하자"며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회의에서 "국가권력기관이 법치가 아니라 소위 완장 찬 정권 인사들의 일상화된 직권남용으로 좌지우지되고 있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높다"면서 "검찰총장의 직무정지 사유와 함께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과 검찰권 남용 등에 대해서도 문제가 없는지 포괄적인 국정조사가 진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법무장관은 법치 수호의 위치에 있는 사람인데 정치편향의 장관이 검찰 조직을 무력화하면서 법치 질서 문란의 중심에 서 있다는 국민 분노가 쏟아지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어 "검찰개혁이란 미명하에 검찰 질서를 파괴하는 일이 자행되고 있다"면서 "이 정부들어 사법질서가 혼란에 빠지는 양상인데 이래도 과연 한국 민주주의가 계속 발전할 수 있을 지 의구심이 가득하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주호영 원내대표도 "이낙연 민주당 대표가 윤 총장에 대한 국정조사를 할 수 있다는 뜻을 비췄는데 환영하고 기꺼이 수용하겠다"면서 "묻고 더불로 가라는 전략이 있다. 우리는 윤 총장 국정조사를 받겠다. 그런데 피할 수 없는 것이 추 장관에 대한 국정조사도 피해갈 수 없다. 함께 요구한다"며 강수를 던졌다.

주 원내대표는 "어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기 위해 국회로 오던 윤 총장에 대해 민주당이 국회 능멸행위라고 반발했다고 한다"며 "민주당의 이런 행위가 국회 능멸행위이자 헌법과 법치를 능멸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이어 "민주당이 당황해서 회의를 열지 못하도록 허겁지겁 산회를 선포한 행위만 봐도 얼마나 떳떳하지 못하고 당당하지 못한지 국민이 봤을 것"이라며 "민주당 지도부는 냉정을 되찾고 헌정사에 어떻게 기록되고 남을 것인지 다시 한 번 차분히 돌아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