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하동군공설시장 중앙도로 지중화사업 완료
상태바
하동군공설시장 중앙도로 지중화사업 완료
- 郡, 14억원 투입 0.3㎞…총 210억원 들여 읍내 6개 구간 3.79㎞ 지중화
  • 정병기 기자
  • 승인 2020.12.03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공설시장 중앙도로 지중화사업.(전.후 모습)/ⓒ하동군
하동군공설시장 중앙도로 지중화사업.(전.후 모습)/ⓒ하동군

[경남=뉴스프리존] 정병기 기자= 경남 하동군은 보행안전 확보와 도시미관 개선을 위해 2015년부터 시작된 하동읍 시가지 지중화 사업 중 올해 착수한 하동경찰서∼읍파출소 구간인 하동공설시장 중앙도로 0.3㎞의 지중화 사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지중화사업은 도심 속 거미줄처럼 엉켜있는 전선과 통신선을 제거하고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하는 사업으로, 지난해까지 196억원이 투입됐으며 올해는 14억원이 투입됐다.

한국전력공사 지중화사업 공모를 통해 추진된 이 사업은 하동군이 50%, 한전·통신사가 50%씩 부담해 시행하고 있다.

2015년 사업 착공 이후 지금까지 ▲옛 시외버스터미널∼하동읍사무소 0.72㎞ ▲옛 시외버스터미널∼송림공원 1.20㎞ ▲옛 시외버스터미널∼화산회전교차로 0.96㎞ ▲다목적 광장구간 0.09㎞ ▲읍사무소∼서해량교차로 0.52㎞ ▲하동경찰서∼읍파출소 0.3㎞ 등 6개 구간에 3.79㎞가 완공됐다.

지난 4월부터 사업에 착수한 하동경찰서∼읍파출소 구간은 하동상권의 중심지인 하동공설시장을 가로지르는 중앙도로로, 전기·통신선은 물론 상·하수도 관로공사를 동시에 시행함으로써 공사기간이 길어졌다.

윤상기 수는 유례없는 긴 장마와 침수, 코로나19 등으로 지역상권이 침체되고 경기가 위축됐음에도 백년대계를 위한 일이라 격려해주고 협조해준 상가 점주와 시장을 찾는 군민 모두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내년에 시행되는 지중화 사업은 하동경찰서∼읍사무소 0.65㎞로, 22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연내 마무리할 계획이다.

신남선 도시건축과장은 “한국전력공사의 지중화사업 공모를 통해 연차적으로 면 지역까지 확대되면 보행자의 통행 불편 해소는 물론 도시 미관 역시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중화 사업을 계속 추진해 쾌적한 도심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