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야당·일부언론 괴담·왜곡된 통계 동원해 국민 불안 조장"
상태바
이낙연 "야당·일부언론 괴담·왜곡된 통계 동원해 국민 불안 조장"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0.12.23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기치료 위해 최선…터무니없는 공포 조장 언론보도에 단호 대처"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방역대응 논란과 관련해 "(야당과 일부 언론이) 근거 없는 괴담과 왜곡된 통계를 동원해 국민의 불안을 조장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안전성과 효과성을 확인하며 치료제와 백신 접종을 앞당기겠다. 이미 성공한 조기진단을 넘어 조기치료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괴담과 왜곡은) 1년 가까이 사투하는 방역당국과 의료진을 허탈하게 하고 연구자들 사기를 꺾는 것'이라며 "또한 코로나 극복에 혼란을 초래해 결국 국민의 생명을 위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야당과 일부 언론은 이제라도 자제하며 책임있는 자리로 돌아오라"고 촉구했다.

이어 "터무니 없는 공포를 조장하는 보도에 대해 우선 원내행정실 등과 단호히 대처하고 당 조직을 통해 진실을 전국에 알려드렸으면 한다"고 지시했다.

이 대표는 " "20일 기준 한국의 인구 10만명당 코로나 누적 확진자는 97명으로 OECD 36위이다. 사람의 희생을 비교해선 안 되지만 우린 상대적으로 잘 해왔다"며 "며칠 안에 국산 치료제의 조건부 사용 승인이 식약처에 접수되고 다음 절차가 진행될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하단영역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