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트럼프 불명예 퇴임?”...미 하원, ‘반란선동’ 탄핵안 11일 상정 추진
상태바
“트럼프 불명예 퇴임?”...미 하원, ‘반란선동’ 탄핵안 11일 상정 추진
-8일, CNN “미국 하원주도하는 민주당 트럼프 대통령 두번째 탄햭소추안” 보도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01.09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11일 '반란선동' 혐의로 두 번째 탄핵소추안이 상정 추진될 예정이어서 불명예 퇴임 위기에 처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8일(현지시간) CNN 방송은 "미국 하원을 주도하는 민주당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두 번째 탄핵 소추안을 이르면 현지시간으로 11일 상정할 계획"이라고 이같이 보도했다.

이날 CNN 방송은 “하원이 다음주 초중반까지 표결 일정을 잡을 수 있다”면서, “탄핵 결의안 초안에는 제리 내들러 하원 법사위원장과 제임스 맥거번 하원 운영위원장 등 민주당 하원의원 131명이 공동 발의자로 참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지난해 대선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에게 패배한 것을 뒤집기 위해 미국 정부에 대한 폭력을 선동한 혐의가 적용됐다.”고 말했다.

앞서 민주당 의원들은 “대선 결과 인증을 위한 상·하원 합동회의 때 일어난 의사당 난입 사태와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이 선동을 했다”는 취지의 주장을 펼쳐왔다.

이들은 또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주의 체제의 무결성을 위협했고 평화로운 권력 이양을 방해했으며 정부 기관을 위태롭게 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으로서 신뢰를 저버려 미 국민에게 명백한 피해를 줬다.탄핵심판을 통해 물러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트위터 계정에 글을 올려 "1월 20일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식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트위터에 동영상 메시지를 통해 "새 행정부는 1월 20일 출범할 것"이라면서, 순조롭고 빈틈없는 정권 이양을 보장하겠다“면서 대선 패배를 인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