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최재성 “이명박•박근혜 사면은 국민 눈높이서 고려돼야”
상태바
최재성 “이명박•박근혜 사면은 국민 눈높이서 고려돼야”
CBS라디오 출연 “영수회담 타진 중, 여야정협의체 복원 빠를수록 좋다”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01.13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

[서울=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은 13일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론과 관련해 "국민의 눈높이에서 결정해야지 정치적 공방을 할 필요도 없고 해서도 안 될 사안"이라고 말했다.

최재성 정무수석은 이날 CBS라디오에 출연해 "사면은 대통령 고유권한이지만 이 권한은 국민으로부터 위임받은 권력이다. 국민이라는 두 글자를 빼고 생각하기는 어렵다"고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최 수석은 이어 "여당에서 사과와 반성을 얘기하자 국민의힘 일각에서 '무슨 사과 요구냐'는 이런 얘기가 나오는데 이는 모순"이라고 지적했다.

최 수석은 "박 전 대통령의 경우는 사과를 안했지만 사실 국민의당에서는 사과하지 않았나"라며 "그런데도 당 일각에서 '정치 재판, 잘못된 재판'이라고 하는 건 서로 충돌하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특히 최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의 영수회담 가능성에 대해서는 "문을 열어두고 타진을 하고 있다"면서 "김 대표가 의사만 보이면 진행을 할 수 있는 것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그는 또 "여야정 상설협의체 복원도 타진하고 있다. 오래전부터 제안해 온 일이기 때문에 복원이 빠를 수록 좋다"고 밝혔다.

아울러 최 수석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 의 답방 및 남북정상회담 가능성 거론에 대해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말씀드릴 수 있는 단 계는 아니다"라면서도 "미국 새 행정부 출범 등 대내외적 환경변화가 남북정상회담의 하나의 계기가 될 수 있다. 가능성도 타진해 볼 수 있 지 않겠느냐는 생각에서 나오는 얘기"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