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이혜훈 서울시장 보선 불출마 '선언'…"야권승리의 밀알이 되겠다"
상태바
이혜훈 서울시장 보선 불출마 '선언'…"야권승리의 밀알이 되겠다"
"대의를 위해 소아 접겠다…진흙탕 싸움 막고자 모든 것 다하겠다"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1.19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혜훈 전 국민의힘 의원. Ⓒ김정현 기자
이혜훈 전 국민의힘 의원. Ⓒ김정현 기자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졌던 이혜훈 전 국민의힘 의원은 19일 "대의를 위해 소아를 접고 야권승리의 밀알이 되겠다"며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혜훈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누구보다 일찍 서울시장 출사표를 던졌던 이유는 두 가지였다"며 "권력형성범죄 심판, 부동산 심판으로 규정되는 이번 선거에서 여성이자 경제통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믿음과 박원순 전 시장 유고 이후 서너달이 지나도록 야권승리를 위해 용기있게 나서는 사람이 없다는 야권지지자들의 질책이었다"고 설명했다.

이 전 의원은 "그러나 시간이 흐르면서 인지도 높은 후보들이 대거 나선 이후 서울,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명운이 걸린 이번 선거를 앞두고 야권 내부에서 상호견제와 비난이 증폭되는 상황에서 저 이혜훈부터 대의를 위해 소아를 내려놓겠다"고 했다.

이어 "이혜훈의 열과 성을,이혜훈이 후보가 되는 일이 아니라 야권승리를 위해 쏟아 붓겠다"며 "경선과정에서의 지나친 갈등이 얼마나 많은 폐해를 초래하는지 익히 알고 있기 때문이다. 경선과 단일화과정에서 진흙탕 싸움을 막아내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혜훈이 준비해온 알찬 정책들도 더욱 가다듬어 야권단일후보의 본선승리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며 "열정적으로 도와주셨던 동지들,  성원을 보내주셨던 시민들께는 송구스런 마음뿐"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