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의령군 재가노인 식사배달 사업 시행중, 가스중독 어르신 목숨 구해
상태바
의령군 재가노인 식사배달 사업 시행중, 가스중독 어르신 목숨 구해
  • 정병기 기자
  • 승인 2021.01.19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령군은‘재가노인 식사 배달사업’ 시행중에 가스중독으로 사경을 헤매던 어르신의 목숨을 구한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의령군청)/ⓒ뉴스프리존 DB
의령군은‘재가노인 식사 배달사업’ 시행중에 가스중독으로 사경을 헤매던 어르신의 목숨을 구한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의령군청)/ⓒ뉴스프리존 DB

[경남=뉴스프리존] 정병기 기자= 경남 의령군(군수 권한대행 백삼종)은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들의 식사제공과 함께 안전 확인을 위해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재가노인 식사 배달사업’ 시행중에 가스중독으로 사경을 헤매던 어르신의 목숨을 구한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고 밝혔다.

의령군에 따르면, 고광오 전담요원은 지난 15일 의령노인통합지원센터에서 재가노인 식사배달을 위해 유곡면의 엄모씨(73) 집을 방문하였으나 인기척이 없고 문도 안에서 잠겨 있어 마을이장, 주민들과 함께 유리문을 깨고 들어가 쓰러져 있는 어르신을 발견해 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119구조대는 가스중독으로 인한 실신으로 보고 즉시 응급처치 후 엄씨를 병원으로 이송하였고 다행히 병원 도착 후 의식을 회복하여 현재 안정을 되찾아 치료중이다.

처음 발견한 고 씨는 “조금만 발견이 늦었더라도 큰 일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었다”며 “어르신이 빨리 건강을 회복하고 일상으로 복귀하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재가노인 식사 배달사업’은 2007년 처음으로 의령군이 역점 사업으로 시작하였으며 거동이 불편한 재가노인의 안전과 건강을 위하여 의령노인통합지원센터에서 관내 13개 읍·면 100여명의 독거노인에게 매주 3회 식사배달을 하면서 안부를 확인하는 사업이다.

한편, 노인복지담당자는 “앞으로도 주변과 단절된 채 홀로 어렵게 생활하는 어르신들이 위험에 방치되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