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김진욱 "고위공직자 비리 성역 없이 법·원칙따라 엄정·공정 수사"
상태바
김진욱 "고위공직자 비리 성역 없이 법·원칙따라 엄정·공정 수사"
공수처장 인사청문회 모두발언 "공수처 출범, 헌정사적 사건"
"국민 신뢰 받는 선진수사기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1.19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자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자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공수처장) 후보자는 19일 "정치적 중립성과 독립성을 철저히 지키고 고위공직자 비리를 성역 없이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초대 공수처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흔들리지 않고 좌고우면하지 않으며 국민만 바라보겠다. 고위공직자 범죄는 대상을 막론하고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고 공정하게 수사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후보자는 "공수처는 건국 이래 지난 수십 년간 검찰이 수사권과 기소권을 독점해온 체제를 허물고 형사사법시스템의 전환을 가져오는 헌정사적 사건"이라며 "초대 공수처장은 공수처가 국민 신뢰를 받고 헌정질서에 뿌리 내려 정착할 수 있도록 초석을 놓는 중요한 자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공수처장이 된다면 국민 신뢰를 받는 선진수사기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자는 "수사권과 기소권 운영의 모범이 되는 제도를 마련하고 다른 기관과도 협력하겠다"며 "공수처가 선진수사기구의 전법이 되도록 해 국민의 신뢰를 얻고, 견제와 균형의 헌법 원리가 실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직 내부에서도 견제와 균형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직제를 만들고 수사 절차를 운영하겠다"며 "자유로운 내부 소통을 위한 수평적 조직문화도 구현하겠다"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