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정의당 "모테기 日 외무상 독도 일본영토 '망언'…강력 규탄"
상태바
정의당 "모테기 日 외무상 독도 일본영토 '망언'…강력 규탄"
"스가 내각 자국내 국면 전환 위해 독도 악용하는 것 아닌지 의구심"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1.01.1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호진 정의당 수석대변인. Ⓒ김정현 기자
정호진 정의당 수석대변인. Ⓒ김정현 기자

[서울=뉴스프리존] 김정현 기자= 정의당은 19일 모테기 일본 외무상의 독도가 일본 영토라는 망언과 관련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에 대한 일본 외무상의 거짓 주장을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밝혔다.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라는 점은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수없이 확인 됐다"며 "그런데도 8년째 일본 외무상의 뻔뻔스러운 거짓된 억지 주장과 망언이 반복되고 있다는 점은 악의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일본 정부의 의도적인 도발이 한두 번이 아닌다. 특히 자국내 정치·경제적 상황이 여의치 않을 경우 빈번했다"면서 "그러다 보니 최근 취임 4개월 만에 지지율이 반토막 난 스가 내각이 자국 내 국면 전환을 위해 또다시 독도를 악용하는 것은 아닌지 의구심이 든다"고 힘줘 말했다.

정 수석대변인은 "일본의 악습이 반복되지 않도록 정부의 단호한 대응이 강력히 요구된다"며 "일본 정부의 그릇된 인식이 바뀌지 않는다면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는 한발짝도 나아갈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일 관계 개선을 바란다면, 일본 정부가 결자해지 자세로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