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충남 예산군, 더 행복한 주택 건설 ‘박차’
상태바
충남 예산군, 더 행복한 주택 건설 ‘박차’
- (구)충남고속 정비공장 일원에 200억 투입, 신혼부부주택 75호 공급
  • 박성민 기자
  • 승인 2021.02.01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예산군이 저출산 극복과 신혼부부 주거안정을 위해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예산군청
충남 예산군이 저출산 극복과 신혼부부 주거안정을 위해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예산군청

[예산=뉴스프리존] 박성민기자= 충남 예산군이 저출산 극복과 신혼부부 주거안정을 위해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일 군에 따르면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은 2022년 말까지 도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다. 예산읍 주교리에 방치된 (구)충남고속 정비공장 일원에 예산 200억원을 투입해 청년, 예비신혼부부, 결혼 7년 이내 부부 등을 위한 신혼부부주택 75호를 공급한다.

군은 지난해 3월 충남개발공사와 사업시행 협약을 체결한 후 (구)충남고속정비공장 일원을 매입해 지장물을 철거하고 오염토양을 정화한 후 군의회 공유재산 매각 의결을 거쳐 지난해 12월 개발공사 측에 매각을 완료했다.

충남개발공사는 민간사업자 공모 제안을 통해 지난 9월 계룡건설사업㈜컨소시엄을 사업시행자로 선정했으며, 올해 2월 도에 공공주택사업계획승인을 신청해 4월부터 본격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군이 미래 세대를 위한 투자 확대의 일환으로 역점 추진하고 있으며, 신혼부부주택 특화단지로 육아에 편리한 주거 공간 설계 적용 및 공동육아방 등 주민공동체 활성화 시설도 함께 설치돼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예산’ 건설의 토대 마련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흉물스럽게 방치된 폐허 공간을 아이가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는 주거공간으로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해 선정된 주민밀착형 생활SOC사업인 청년문화복지복합플랫폼 사업 및 도시재생뉴딜사업과 적극 연계해 출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친화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