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홍준표, “TK신공항특별법, 버스는 이미 떠났다”
상태바
홍준표, “TK신공항특별법, 버스는 이미 떠났다”
“대구시장,경북지사, TK지역 국회의원들 職을 걸고 특별법 통과에 임해야”
  • 최문봉 기자
  • 승인 2021.02.23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국회의원(무소속)
홍준표 국회의원(무소속)

[서울=뉴스프리존] 최문봉 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TK신공항특별법'과 관련해  “버스는 이미 떠나 버렸다"며 "대구시장, 경북지사,TK지역 국회의원들은 이제 그 직을 걸고 ‘필사즉생’의 각오로 대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23일 홍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작년 9월 내가 가덕신공항 특별법 발의를 예상하고 동시 처리를 위해 TK백년 미래가 달린 ‘TK신공항특별법’을 선제적으로 발의할 때는 거들떠 보지도 않았다”면서 “최근 동시 통과 추진에도 극히 미온적으로 대처하더니 이제와서 뒷북치면서 TK신공항 특별법 통과를 뒤늦게 주장해 본들 버스는 이미 떠나가 버렸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대구시장,경북지사,TK신공항 관련 정치인들은 이제 그 직(職)을 걸고 ‘필사즉생’의 각오로 대처 하시기 바란다.”며 “이제와서 면피 정치나 할려고 하면 TK시도민들이 분노할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대구시장,경북지사,TK정치인들이 'TK신공항특별법' 통과를 위해 단 한 번만이라도 합동대책회의를 한 일이 있었습니까”라며 “강건너 불보듯 방관으로 일관하지 않았습니까”라고 힐난했다.

홍 의원은 “이젠 그 직(職)을 걸고 특별법 통과에 임하십시오. 그것이 TK시도민들에 대한  정치인으로서 기본적인 책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