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이버포스트
  • 네이버tv
  • 다음카페
  • 네이버회원가입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확대 운영
상태바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확대 운영
  • 이동근 기자
  • 승인 2021.02.23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 디지털영업부 직원이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신한은행
신한 디지털영업부 직원이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신한은행

[서울=뉴스프리존]이동근 기자=신한은행은 디지털영업부를 확대, 서울 9개 지역 약 75만 여명의 비대면 채널 선호 고객에게 전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9월 신설된 디지털영업부는 영업점을 직접 방문하지 않는 고객을 대상으로 대면채널과 동일한 수준의 종합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디지털 영업점이다. 지난 9월 개점 후 5개월만에 고객수는 150% 증가, 수신은 200% 증가, 여신은 460%가 증가했다.

신한은행은 디지털영업부를 39명 규모 디지털영업1, 2, 3부로 확대하고 서울 중부, 강남, 북부 등 9개 지역 본부 소속 영업점의 최근 1년간 비내점 고객 75만 여명의 자산관리를 시작한다. 하반기엔 부산, 호남 등 전국 215만 여명의 고객으로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

신한 쏠(SOL)에 전용 페이지인 마이케어(My Care)페이지도 신설, '이용자별 맞춤 케어 메시지', '유용한 금융 컨텐츠', '개인별 추천 상품', '놓치지 말아야 할 금융 일정' 등 컨텐츠를 이용시 전담직원 상담을 진핸한다.

신한은행은 마이케어 페이지 서비스를 시작으로 디지털을 이용하는 모든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 범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핫이슈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